■미사 중에 마스크를 씁니다

마스크를 미사 중에 벗거나 턱까지 내리지 않습니다.
계속 쓰기 불편하지만, 불안하다고 불평하는 교우들이 많습니다.

확인했습니다.